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news
  • 이화(梨花)에 월백하고
  • 야무진
    조회 수: 55, 2018.04.05 06:51:03
  • DSC_9779_2.jpg

     

    DSC_9740.jpg

     

    이화에 월백하고

    <이화에 월백하고>

    【이조년 시조 '다정가(多情歌)'】

    『이화(梨花)에 월백(月白)하고 은한(銀漢)이 삼경(三更)인 제

       일지춘심(一枝春心)을 자규(子規)야 알랴마는

       다정(多情)도 병(病)인 양하여 잠 못 들어 하노라.』

     

      * <은한(銀漢)> : 은하수

      * <일지춘심(一枝春心)> : 한 가지에 어린 봄뜻

      * <자규(子規)> : 두견새

    (풀이)

      배꽃이 피어있는 달밤, 은하수 흘러가는 삼경에

      한가닥 가지에 피어나는 봄뜻을 자규가 알겠는가마는

      정이 많음도 병으로 여겨 잠 못 들어 하노라.

    【주제】 봄밤의 애상적인 정감

    【출전】<청구영언> <해동가요> <가곡원류>

    【한역】 - <해동소악부>

      梨花月白三更天(이화월백삼경천)

      啼血聲聲怨杜鵑(제혈성성원두견)

      儘覺多情原是病(진각다정원시병)

      不關人事不成眠(불관인사불성면)

    【감상】

      이 시조에서 언뜻 보기에 남녀간의 상사(相思)의 정을 읊은 시조이다. 그러나 단순히 춘정(春情)만을 그린 시조가 아니고 임금을 그리는 사모의 정을 읊은 것으로 보는 이도 있다. 그렇다면 이 시조는 꽤 상징적인 수법으로 쓰여져 있음을 알 수 있다.

      이는 그때의 정세로도 어렵지 않게 짐작할 수 있는 것으로, 당시 고려의 기울어져 가는 국운(國運)이며, 임금의 음탕함을 수차 간언하였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아 우려하기를 여러 번인 작자의 일생에 미루어보면, 작자의 잠 못 이루어함은 임금에 대한 충정, 곧 ‘일지춘심’에 의한 것으로 볼 수도 있다.

     

      이 시조는 오늘날 전해지는 고시조 중 가장 뛰어난 작품의 하나이다. 문학성을 기준으로 할 때 고려시조와 조선시조가 얼마쯤 범주를 달리한다고 한다면, 그 차이를 이 시조의 예술적 가치성에서 찾을 수 있다.

      가령, 질박(質朴)을 조선미(朝鮮美)의 한 두드러진 성격으로 잡는다면, 고려미(高麗美)의 그것은 우아(優雅)에 있다고 할 것이다. 또 시조 소재의 넓이는 자연과 인생의 넓이와 같다. 문제는 중세인들이 그 넓이를 어떻게 ‘중세적 사람의 진실’로 나타내었는가에 있다. 실로 지은이 이조년은 중세적 넓이를 그만큼의 문학과 사람의 깊이로 옮기는 데 성공하였다. 고대인은 자연에 신격(神格)을 주었고, 중세인은 자연에 인격(人格)을 주었다. 이 작품은 이와 같은 ‘인간의 자연을 향한 공감’을 바탕으로, 인간의 인간을 향한 정을 거의 무한에 가까운 지경으로 펴고 있다.

      배꽃이 피어 있는 지상(地上)과 은한(銀漢)이 가물거리는 천상(天上)과의 가없는 거리에 달빛을 영상(映像)지어 보자.

      누가 이 무한대의 넓이를 헤아리랴. 거기에 다시 ‘삼경’으로 돌아가는 성신(星辰)의 운행과 ‘자규’의 울음소리를 가로질러 보자. 밤은 정태(靜態)만은 아닌 것이다. 여기에 다시 ‘다정’의 탓으로 ‘잠 못드는’ 사람을 세워볼 때, 이 시조의 표현이 꾸미는 이미지의 조직은 끝없는 넓이와 깊이에 있다. 그리고 그 속에 ‘움직일 수 없는 것’과 ‘움직이는 것’과를 조화ㆍ통일한 결구(結句)의 묘는 거의 완전에 가깝다.

      고려인으로 대표되는 중세인의 연연한 정서가 이 시조의 언어 구사법과 문장 태도에 영롱하게 수놓여 있다.  (이상보: <명시조감상>) 
    ------------------------------------------------------------

     

    Profile

    사진을 좋아하는 취미사진가 야무진입니다.

     

    한 동안 접었던 사진..  이제 슬슬 시작해 볼까요 ?

     

     

댓글 0 ...

http://www.ahha.pe.kr/xe/board_1/1296
file Nov.09
file Aug.24
file Aug.16
file Aug.15
file Aug.10
file Jul.24
file Jul.15
file Jun.24
file Jun.22
file May.31
file May.30
file May.26
file May.20
file May.15
file May.14
file Apr.28
file Apr.28
file Apr.27
file Apr.27
file Apr.05
태그